아무도 없는 거리

“아무도 없는 거리.” 전세계 남치아동 연간 120만 명, 이들의 평균 나이 14살. 돌보는 사람 없는 시간, 은밀히 아이들이 사라집니다.

아무도 없는 거리. 전세계 납치아동 연간 120만 명. 이들의 평균 나이 14살. 돌보는 사람 없는 시간, 은밀히 아이들이 사라집니다.
누군가 노리고 아무도 돌보지 않는 아이들. 아빠를 모르는 세 살 툼파는 방글라데시 서쪽 제소르, 매춘의 거리라 불리는 곳에서 태어났습니다. 툼파와 아이들이 노니는 곳에는 담배꽁초, 유리조각이 뒹굴고 낯선 사람의 위협이 수시로 닥쳐옵니다.거리를 덮은 불안과 가난. 국민의 75%가 하루 2달러 미만으로 생활하는 방글라데시. 한 달에 400명, 아이들과 여자들이 방글라데시 거리에서 사라집니다. 다시 거리에 혼자 남은 아이들. 제소르의 아이들처럼 매년 납치되는 전세계 아동 120만 명. 이들의 평균 나이 14살.아이들에게 간절한 것은 두려움 없이 평온한 하루. 아이들의 삶에서 두려움을 지워주세요. 아이들의 안전한 일상 후원하기해외 아동 정기 후원하기
아이들의 일상을 지키는 통합 사업. 아동 교육, 교육 인프라 개선, 지역사회 역량 및 현지 교육 시스템 강과. 아동 보호, 취약아동 심리사회적 안정 지원. 빈곤개선, 직업교육 및 기술 훈련, 소득 증대 훈련.